{"autoplay":"true","autoplay_speed":"5000","speed":"1000","arrows":"true","dots":"true","rtl":"false"}
슬픔과 극복의 태피스트리
The Magnitude of All Things
  • 기후위기, 기후비상, 기후재앙
트레일러
시놉시스 암으로 자매를 잃은 감독은 그 슬픔을 통해 기후위기의 중대함에 대해 다시 한번 고찰한다. 영화는 감독 개인의 삶과 지구에 닥친 슬픔을 나란히 그리면서, 기후변화의 최전선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온타리오의 조지안 베이에서 보낸 감독의 어린 시절의 기억과 합치시킨다. 이 이야기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놀랍게도 이 이야기들은 모든 지점에서 연결된다. 연이은 투쟁과 상실로 인한 슬픔 그리고 생생한 진술은 있는 그대로의 감정과 찬란한 아름다움과 직조되어, 어둠을 빛으로, 슬픔을 행동으로 승화시키는 놀라운 태피스트리로 재탄생된다.
감독
제니퍼 애봇 Jennifer ABBOTT
선댄스영화제와 지니어워즈에서 상을 받은 감독으로, 지난 25년간 시대가 당면한 사회·정치적 쟁점과 환경 문제를 주제로 영화를 제작해왔다. 캐나다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다큐멘터리 <기업>(2003)의 공동감독이자 편집자로 잘 알려져 있다.
감독 제니퍼 애봇
제작국가 Canada
제작연도 2020
러닝타임 87min
장르 Documentary
상영 시간표
상영본 제공처
이름National Film Board of Canada
전화번호
emaild.viau@nfb.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