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oplay":"true","autoplay_speed":"5000","speed":"1000","arrows":"true","dots":"true","rtl":"false"}
쌀의 노래
The Songs of Rice
  • 국제환경영화경선
시놉시스 아시아 국가에서 쌀의 지위는 절대적이다. 모든 문화와 공동체가 쌀을 기반으로 시작되었고 그 위에서 꽃을 피웠다.<쌀의 노래>는 쌀 문화가 태국인에게 미치는 영향을 기록한, 쌀에게 보내는 일종의 헌사이자 연가이다. 모 심기부터 생육과 성장을
거쳐 추수를 하는 순간까지, 그리고 수확한 쌀로 정성스럽게 밥을 짓고 제사를 지내고 한판 축제를 벌이는 순간까지, 쌀은 공동체
를 유지하고 문화를 형성하는 중심에 서 있다. 쌀을 둘러싸고 서로 다른 목소리로 노래를 부르지만 같은 마음을 나누는 사람들. 영
화는 이들의 다채로운 하모니가 만들어내는 쌀의 노래를 서정적으로 담는다. 우루퐁 락사사드 감독은 <북쪽에서 온 이야기>(2005),
<유토피아>(2009) 에 이은 쌀 3부작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이 작품으로 2014 로테르담영화제에서 국제영화평론가협회상을 수상했다.
감독
우루퐁 락사사드 Uruphong RAKSASAD
1977년 태국 북부지방에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난 우루퐁 락사사드는, 18세가 되는 해 방콕으로 이주해 방콕 탐마삿대학교의 언론학부에서 영화와 사진을 공부했다. 2000년 졸업 후, 다수의 태 국 장편영화에 참여하면서 영화편집과 후반작업 수퍼바이저로 활동하고 있다.
감독 우루퐁 락사사드
제작국가 Thailand
제작연도 2014
러닝타임 75min
장르 다큐멘터리
상영 시간표

    2020.7.2 — 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