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oplay":"true","autoplay_speed":"5000","speed":"1000","arrows":"true","dots":"true","rtl":"false"}
바다 위의 꽃
Flower of the Sea
  • 중남미 환경영화특별전
시놉시스 베네수엘라의 외딴 섬. 이곳 어부들은 남아메리카에 최초로 건설된 유럽 도시의 유적을 보호하기 위해 싸운다. 2007년 차베스 대통령이 이 유적지를 관광지로 변화시켜 지역 경제를 활성화 시키겠다는 공약을 내걸었지만, 계획을 위한 예산은 어느 순간 자취를 감추었고, 어부들은 미래에 대한 희망을 잃은 채 남겨진다.
감독
호르헤 티엘렌 아르만드 Jorge Thielen ARMAND
<바다 위의 꽃>의 감독이자 제작자, 편집자이기도 한 호르헤 티엘렌 아르만드는 2014년 핫독스의 '닥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Doc Accelerator Program)'과 RIDM의 탤런트 랩에 선정되었다. 베네수엘라의 신성 감독인 아르만드는 남미의 소외된 지역 사회의 이야기를 알리는 데 관심을 갖고 있다.
감독 호르헤 티엘렌 아르만드
제작국가 Venezuela
제작연도 2015
러닝타임 25min
장르 다큐멘터리
상영 시간표

    2020.7.2 — 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