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율,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식 MC…4년 연속 “올해도 영광”[공식]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권율이 제18회 서울환경영화제에서 4년 연속 개막식 MC를 맡는다.

서울환경영화제는 3일 오후 6시 레이첼 카슨홀에서 개막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영화제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에코프렌즈로 활약한 이후, 매년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식 MC로 활약 중인 배우 권율이 올해 역시 MC로 활약한다.

영화 ‘명량’ ‘박열’ 드라마 ‘해치’, ‘보이스2·3’, 카카오TV ‘며느라기’ 등 장르를 넘나드는 캐릭터 소화력으로 섬세한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권율은 이미 다양한 영화제와 시상식에서 MC를 맡아오며 능숙한 진행 능력을 입증한 바 있다. 이로써 4년째 서울환경영화제와 뜻을 함께하게 된 권율은 “올해도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식 MC로 참여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코로나19로 환경 문제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이슈로 다뤄지고 있다. 서울환경영화제가 환경 감수성을 높이고 실생활 속 다양한 실천을 유도할 수 있는 행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개막식에는 이명세 집행위원장, 서도은 프로그래머, 올해의 에코프렌즈 장항준 감독이 참석한다. 또 배우 이천희, 전혜진 부부, 심은경 배우, 김대명 배우, 김재화 배우, 그리고 올해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식에 가구를 제공한 문승지 디자이너의 축하 메시지 영상이 공개된다.

개막식은 코로나19 및 탄소 절감을 위해 무관중 행사로 진행되며, 유튜브 ‘서울환경영화제 SEFF’ 채널을 통해 라이브로 중계된다.

오는 9일까지 총 7일간의 일정으로 개최되는 제18회 서울환경영화제의 슬로건은 ‘에코볼루션 ECOvolution’. 전대미문의 팬데믹 현상 이후 멈춰버린 일상을 조명하고, 미래를 위한 즉각적이고 대대적인 환경의 대전환을 이루기 위한 노력의 필요성을 전할 예정이다. 서울환경영화제 홈페이지 내 디지털상영관과 메가박스 성수, MBC TV를 통해 영화제 상영작을 만나볼 수 있고, 언더스탠드애비뉴에서는 MBC와의 공동 주최로 개최되는 ‘2021 노 모어 플라스틱’ 행사가 진행된다. 또 ‘세계 환경의 날’을 기념해 오는 4일 영화 ‘더 나은 세상을 위한 레시피’를 전국 200만 초중고 학생들과 동시 관람을 예정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1-6-04